본문바로가기

뉴스룸

뉴스룸

HDC영창 독일 Musikmesse에서 세계 최초 PC4 공개


- 클래식의 본고장에 울려퍼진 커즈와일의 “The Sound”


 

HDC영창은 지난 42~5일까지 4일간 독일 프랑크푸르트에서 개최된 유럽 최대 악기쇼인 '2019 뮤직메쎄(Musikmesse)'에 참석했다고 밝혔다.

 

본 행사가 개최된 유럽은 클래식 음악을 비롯하여 다양한 음악 장르가 활성화되고 발전한 지역으로, 특히 신디사이저나 키보드를 활용한 일렉트로닉 장르에 대한 인기가 높아, 다양한 악기 트렌드와 고객들의 니즈를 확인할 수 있는 장으로 평가받고 있다.

 

HDC영창은 본 전시회에서 단독부스를 개설하여 PC4 신디사이저, M70 전자피아노 , KP140 포터블피아노 등의 신제품 라인업을 전세계 최초로 공개하였으며, 올해 초 미국 ‘NAMM Show’에 전시되어 많은 관계자들의 호평을 받았던 SP6, KA70, KA90, KA120, KP30, KP90L, KP120A, KP150, KP300X 등 다양한 글로벌 히트 제품들을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했다.

 

특히 이번에 세계 최초로 소개된 PC4 신디사이저는 1990년대 공개되어 세계 유명 뮤지션들의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는 스테디셀러 PC시리즈의 후속작으로 LENA칩 기반에 기존 세대의 두배에 달하는 256 동시발음, 빈티지 EP 사운드 특화 FM 신디엔진 추가 등 사양과 기능에서 완벽한 진화를 이뤄냈다는 찬사를 받았다.

 

또한 HDC영창은 건반악기와 더불어 KD1S 전자드럼, KS50A 모니터스피커, Unite-2 오디오인터페이스 KST300A 버스킹엠프 등 시대적 트랜드에 부합하는 다양한 아이템들을 출품하여 많은 참가자들의 관심을 받았다.

 

이번에 참석한 한 해외 관계자는 최근 커즈와일의 다양한 시도와 도전은 전세계 많은 커즈와일매니아들과 업계관계자들에게서 긍정적인 반응을 이끌어내고 있으며 이제 ‘Kurzweil’이 아닌‘Kurzwild’로 불려야된다며 웃어보였다. 커즈와일은 창립 이후 30년이 넘는 시간 동안 레이 커즈와일(Ray Kurzweil)박사를 기점으로 지속적인 전자악기 연구개발을 통한 시대를 앞서는 핵심기술로 세계 전자악기 시장에서, “It’s the sound”라는 수식어에 걸맞게 독자적인 사운드로 명성을 떨치고 있다

 

 

HDC영창 김홍진 대표이사는 향후에도 꾸준히 시대의 변화를 주시하고, 소비자와 소통하여 다양하고 좋은 제품들을 지속적으로 시장에 선보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목록